상단여백
HOME News
국가가 왜 시장에 개입하면 안 되는가?

국가가 왜 시장에 개입하면 안 되는가?

국가가 시장에 개입하면 안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예로 설명을 하자면 1970년대 오일쇼크가 일어났을 때 석유 수입국들의 대응 방식은 두 가지로 갈렸다. 대부분의 선진국들은 즉각 석유류 가격의 인상을 허용한 반면 많은 개발도상국은 국내 기름값의 통제에 나섰다. 전자는 석유 위기에 따른 조정을 시장기능에 맡겼고, 후자는 시장을 믿지 못하고 정부가 시장에 직접 뛰어든 것이다. 과연 어느 쪽이 더 '강한 정부'일까. 외견상 유가 상승을 방치한 나라의 정부는 시장에 대한 영향력이 약하고, 유가를 통제한 나라의 정부가 힘이 센 것처럼 보인다. 결과는 거꾸로 나타났다. 기름값이 시장원리에 따라 오른 나라에서는 소비자들이 스스로 에너지 절약에 나섰고, 에너지를 절감하거나 석유를 대체하는 기술 개발이 자발적으로 일어났다. 유가 급등의 충격을 막는다며 국내 기름값을 묶은 나라에서는 석유 소비가 줄지 않았으며 오히려 가수요와 사재기, 암거래가 성행했다. 그 후 선진국들의 석유 의존도는 크게 줄어든 반면 개도국의 석유 의존도는 여전히 높았다. 강한 정부'는 시장이나 국민의 의사와 관계없이 독자적으로 국가 목표를 설정하고, 이를 실현할 수 있는 정책수단을 보유한 정부다. 석유파동이라는 위기가 발생하면 국내유가 안정이란 목표를 정하고, 시장에 직접 개입해 가격 통제에 나선다. 문제는 이처럼 정부가 힘을 발휘하면 할수록 시장의 기능은 쇠퇴하고, 정책의 효과는 떨어진다는 점이다. '강한 정부'는 정책의 실패를 만회하기 위해 점점 더 큰 규제와 더 강한 행정력을 동원하는 악순환에 빠진다. 정책 실패가 누적되다 보면 시장과 국민으로부터 멀어지고, 정부의 권위와 영향력이 줄어 들어 종국에는 경제 파탄이나 실권이라는 파국을 맞을 위험이 크다.

Why should the state not intervene in the market?

Why should the state not intervene in the market? For example, when the oil shock took place in the 1970s, the imported countries had two different approaches. While most advanced countries immediately allowed higher oil prices, many developing countries have begun to control domestic oil prices. The former entrusted the adjustment of the oil crisis to market functions, while the latter failed to trust the market and the government jumped into the market directly. Which would be a stronger government? On the surface, the government of a country that has let oil prices rise has a weak influence on the market and the government of a country that controls oil prices seems to be strong. The result was reversed. In countries where oil prices have risen according to market principles, consumers have voluntarily started to save energy and develop technologies to save energy or replace oil. In countries where oil prices have been tied up to prevent a sharp rise in oil prices, consumption of oil has not decreased, while singers, hoarders and black-market trading have flourished. Since then, advanced countries have greatly reduced their dependence on oil while developing countries still have high dependence on oil. A "strong government" is a government that has policies that can set and realize its own national goals regardless of the will of the market or the people. In the event of a crisis called oil shock, domestic oil prices will set a goal of stabilizing and directly intervene in the market to control prices. The problem is that the more the government exerts its power, the less effective the market will be and the less effective the policy will be. A "strong government" falls into a vicious cycle of mobilizing greater regulations and stronger administrative power to make up for its failure. If policy failures accumulate, there is a high risk of economic collapse or collapse in the end as the government's authority and influence decrease.

김시현  askim0614@naver.com

<저작권자 © The Leaders Tribune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day's Main News
[Entertainment]
History of Hanok 4
[Business]
골디락스
[Business]
Social media marketing
[Opinion Voices]
북한인권알리기 번역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