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ternational World news
You CAN eat insectsSpecial types of genes that could digest insects

곤충은 기후변화와 인구증가에 대응할 수 있는 유력한 미래 식량자원으로 주목받고 있다. 사실 사람의 곤충 먹기는 새삼스러운 현상이 아니어서 이미 세계 20억 명이 1900종의 곤충을 먹는다고 국제연합 식량농업기구(FAO)가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인류의 충식은 이제까지 알려진 것보다 훨씬 더 오래고 깊은 진화 역사를 지닌 것으로 밝혀졌다.

Insects are pronounced to be a machtvoll future food resources that can react to climate change and population growth. Actually, the situation of humans eating insects is not an abrupt thing. According to FAO, 2 billion people all around the world already rely on 1900 types of insects. Thus, it was found that humanity’s insect-eating has a still long and deep evolutionary history than it was known until now.

크리스토퍼 에머링 미국 캘리포니아대 버클리 캠퍼스 박사과정생 등 미국과 프랑스 연구진이 포유류 107종의 유전체를 비교 분석한 결과를 보면, 중생대 공룡시대의 초기 포유류 때부터 곤충의 딱딱한 키틴질 겉껍질을 소화할 수 있는 효소를 합성하는 유전자를 보유하고 있었다. 단단한 탄화수소로 이루어진 키틴을 소화할 수 있는 효소를 합성하는 유전자는 모두 5가지로 밝혀졌다. 이들을 현재도 사람을 포함해 곤충을 전혀 입에 대지 않는 호랑이나 물범 등 포유류의 유전자에 일부 또는 전부가 남아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Like USA California university Berkely Campus doctor’s degree student, Christopher Emmering, American and French scientists compared and observed 107 types of insects, and the result was, mammals from the mesozoic dinosaur era had genes that composed the enzymes which could digest the hard chitin cortex of the insect. 5 genes that composed the enzymes which could digest the chitin that is made of solid hydrocarbon were found. Some or all of these genes were surprisingly found in the genes of mammals that do not rely on insects like humans, tigers, and true seals.

사람은 4가지 ‘곤충 분해 효소’의 유전자를 보유하고 있는데, 한 가지만 쓰이고 나머지는 기능 정지 상태로 간직돼 있다고 연구자들은 밝혔다. 곤충이 식단의 80~100%를 차지하는 포유류는 이들 5가지 유전자가 모두 활성화했다. 개미핥기, 땅돼지, 아르마딜로는 그런 예이다.

Researchers illuminated that humans have 4 genes that have enzymes which could chagrin insects, but only one is used and the rest is at the stage of gronk. Mammals that mostly eat insects have all 5 genes activated. Anteater, aardvark, and armadillo are the examples of those animals.

강연수  mangostines@naver.com

<저작권자 © The Leaders Tribune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연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day's Main News
Crime and Punishment
[News]
Crime and Punishment
How to influence cause
[Opinion Voices]
How to influence cause
<Crime and Punishment> from Various Perspectives
[Opinion Voices]
from Va...
An Analysis of The Black Cat
[Opinion Voices]
An Analysis of The Black Cat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