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ntertainment Arts
Betrayal of Images

아래의 그림을 보고 무슨 생각을 할 수 있겠는가? 누가 봐도 파이프로 보이는 사물을 파이프가 아니라고 부정한다니 말이다. 이 그림에 그려진 사물이 파이프가 아니라면 무엇이라고 대답할 수 있겠는가?

What can you think about the picture below? No one can deny that the object of the picture is a pipe. What would be the answer if the object depicted in this picture is not a pipe?

이 그림에 대한 대답을 하기 위해서는 먼저 초현실주의라는 개념이 필요하다. 초현실주의란 의식과 무의식의 혼합으로 생겨난 현실을 초월한 미술을 말한다. 쉽게 말하면 ‘꿈’과 같은 세계를 표현하고자 하는 미술이다. 그러니까 이 그림을 그린 르네 마그리트는 우리가 단지 눈에 보이고 당연하게 생각하는 것을 하나의 조건의 변형으로서 그 사물에 대한 우리의 인식을 완전히 바꾸려 했던 것이다. 우리는 이를 ‘이미지의 배반’이라 부른다.

To have an answer with this picture, first, we need a concept of surrealism. Surrealism is an art that emerged from consciousness and unconscious. To put it simplely, it’s an art that wants to express a world like a dream. So Rene Magritte, who painted this painting, was trying to completely change our perception of the thing as a transformation of a condition that we only see and think spontaneously. We call this 'betrayal of images'.

아래의 그림을 우리는 ‘파이프’라 부른다. 그러나 실제로 아래의 그림과 ‘파이프’라는 단어와는 연관성이 없다. 우리가 이러한 형태를 띄고 기능을 하는 사물을 파이프라 부르기로 약속했기 때문에 생겨난 것이지 절대 그 사이의 연관성을 찾아볼 수 없다. 우리가 파이프가 아니라는 아래의 그림을 보고 떠올릴 수 있는 것은 그저 ‘파이프가 그려진 그림’에 불과할 뿐이다.

The picture below is called 'pipe.' However, in fact, the picture below is not related to the word 'pipe.' It is because we promised to call things that function and form like that, but we can not find any connection between them. The only thing we can recall from the picture below that it’s not pipes is just 'paintings of pipes.'

이 그림을 통해서 마그리트는 ‘실제보다 더 실제 같은 가짜-극실제’로 우리가 눈에 보이는 현실을 왜곡하고자 했다. 우리가 아무리 생각해봐도 이 그림에 그려진 것이 무엇인지에 대한 답은 나올 수 없다. 그렇기 때문에 이 그림을 통해 우리가 정말 알아야 할 것은 그림에 그려진 사물이 파이프가 아니라는 것보다 ‘파이프’라는 단어의 질서를 깬 그림이라는 것에 중점을 두어야 한다.

Through this picture, Magritte tried to distort the reality that we see with 'more real than real' - hyper-reality.' No matter how much we think, there is no answer to what is drawn in this picture. That is why we should focus on this picture as a picture that breaks the order of the word 'pipe' rather than that it is not a pipe.

김상아  cherryade0210

<저작권자 © The Leaders Tribune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Today's Main News
[Entertainment]
History of Hanok 4
[Business]
골디락스
[Business]
Social media marketing
[Opinion Voices]
북한인권알리기 번역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