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Environment
Typhoon 'Noru' currently Penetrating Japan5호 태풍 '노루' 현재 일본 열도 관통 중

일본의 아나미 섬에서 촬영된 사진. 많은 양의 비와 함께 높은 파도가 일고 있다.Japan's Anami Island's photo taken on August 6. A lot of rain is pouring with high tides.Courtesy: Yamaguchi Takeshi

Typhoon 'Noru' is currently penetrating the Japanese island according to the Japanese Meteorological Agency(JMA). According to JMA, yesterday Noru has poured a lot of rain on the Kanto area and is currently moving from the east sea of Niigata area towards Hokkaido area today morning with a speed of 20km/h.

Due to Noru, In the Siga area, rivers were inundated, and houses were flooded. Also in the Hukkui and Ishikawa area, rain is pouring 30~40mm per hour, leading to the safety of the area jeopardized. Still, a lot of rain is left to be poured in a lot of areas.

9 am today; an emergency evacuation warning has been issued to a total of 94967 people in six cities of Japan. 2 deaths and 47 injuries have been reported. On August 4, a 60s male who had attempted to open the door of his home fell and died in the city of Yakushima. Also, a 80s man was found dead under a cliff the next day in the same town. It is thought that the man has fallen due to the rain on a cliff.

Also, numerous flights have been canceled. 450 flights were canceled yesterday alone, and a total of 26 flights are being canceled today.

Fortunately, Noru has turned into a tropical depression on the evening of August 7th, which is a weaker status compared to a typhoon.

일본 기상청(JMA)에 따르면 5호 태풍 노루가 일본 열도를 관통하고 있다고 밝혔다. 노루는 어제 간토 지방에 많은 비를 뿌렸으며, 현재는 니가타 현 동쪽 바다에서 홋카이도를 향해 시속 20km의 속도로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노루로 인해 시가 현에는 강이 범람하고 집들이 침수되었다. 또한 후쿠이 현과 이시카이 현에도 많은 비가 내리고 있어 이 지역들의 안전에 비상이 걸린 상태이다.

오늘 오전 9시 현재, 총 6개 도시에 살고 있는 96947명에게 긴급 대피 명령이 내려진 상태이다. 또한 2명의 사망자와 47명의 부상자가 확인되었다. 8월 4일, 야쿠시마에서 한 60대 남성이 자신의 집 문을 열려다 넘어져 숨졌고, 5일에는 야쿠시마에서 한 80대 남성이 절벽에서 떨어져 숨친 채 발견되었는데, 비로 인해 낙사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또한 수많은 항공편들이 결항되었는데, 7일에만 총 450편이 결항되었고, 8일 오후 2시 현재 26편이 결항된 상태이다.

그러나 다행히도, 7일 밤부터 태풍 노루는 열대성 저기압으로 상태가 바뀌었다. 열대성 저기압은 태풍보다 위력이 적은 상태이다.

조윤수  yoonsoo557750@gmail.com

<저작권자 © The Leaders Tribune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윤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